LG하우시스, 수퍼 라이트 삼복층유리 출시
LG하우시스, 수퍼 라이트 삼복층유리 출시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0.11.19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LG하우시스가 삼복층유리 제품의 중간 유리에 기존 유리보다 얇고 가벼운 유리를 적용해 무게를 대폭 줄인 ‘LG Z:IN 유리 수퍼 라이트 삼복층유리'를 19일 출시했다. 국내 유리업계 최초다.

LG하우시스에 따르면 삼복층유리는 세 장의 유리를 붙이고 그사이 빈 곳에 아르곤(Ar) 가스를 주입한 제품이다. 두 장의 유리를 붙인 복층유리 대비 에너지 절감 및 결로 감소 효과가 뛰어나 주상복합, 고급빌라 건물에 설치되는 시스템 창에 주로 사용된다.

그동안 국내 유리업계에서는 삼복층 유리의 중간 유리로 5㎜ 두께의 건축용 유리를 사용했다. LG하우시스는 미국 코닝사가 개발한 0.5㎜ 두께 건축용 유리를 업계 최초로 사용하기로 했다.

수퍼 라이트 삼복층유리는 기존 제품 대비 30% 이상 줄어든 무게로 더욱 적은 힘으로 창을 여닫는 게 가능해졌다. 무거운 무게로 어려움을 겪던 건설현장에서의 시공 편의성도 높아질 전망이다. 또 0.5㎜ 유리는 육안으로는 거의 보이지 않을 정도로 기존 제품보다 더욱 선명하고 맑은 시야를 확보할 수 있다.

더불어 유리 사이 아르곤 가스층을 넓혀 열관류율을 기존 제품의 0.887W/㎡K에서 0.789W/㎡K로 10% 이상 낮췄다. 이를 통해 유리를 통해 빠져나가는 에너지 손실을 줄여 단열 성능도 향상됐다.

LG하우시스 창호사업부장 김진하 상무는 “수퍼 라이트 삼복 층 유리는 그동안 삼복 층 유리의 단점으로 꼽혔던 무게를 줄이고 장점인 단열 성능은 더욱 강화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뛰어난 단열 성능은 물론 고객이 필요로 하는 다양한 기능과 디자인을 더 해 차별화된 유리 제품을 지속해서 선보이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