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부터 청주까지’ 강호축 상생 마라톤 대장정 마무리
‘춘천부터 청주까지’ 강호축 상생 마라톤 대장정 마무리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11.19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종합우승…이장군, 최우수선수상
제1회 강호축 상생 강원·충북 마라톤대회 마지막날인 19일 충북 청주시 선수단이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제1회 강호축 상생 강원·충북 마라톤대회 마지막날인 19일 충북 청주시 선수단이 결승선을 통과하고 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제1회 강호축 상생 강원·충북 마라톤대회’ 대장정의 막이 내렸다.

지난 17일부터 3일간 강원도 춘천부터 충북도 청주까지 149㎞를 달린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의 새로운 성장축인 강호축을 전국에 널리 알리고 충북도와 강원도의 마라톤 신인선수 발굴 및 경기력 향상을 위해 마련됐다.

대회에서 청주시는 3일간 30개 구간으로 나눠 달린 149㎞ 코스에서 8시간05분54초를 기록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준우승은 제천시 8시간23분08초, 3위 강릉시 8시간30분25초, 4위 춘천시 8시간39분25초, 5위 영월군 8시간39분25초, 6위 영동군 8시간41분50초, 7위 속초시 8시간56초06초, 8위 음성군 10시간05분59초를 기록하며 대회가 마무리 됐다.

개인수상은 최우수선수상에 이장군(청주시), 우수선수상 김하늘(강릉시), 신인선수상 김영호(청주시), 지도자상은 홍인표(청주시) 지도자가 차지하며 개인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대회 마지막날인 19일 선의의 경쟁을 펼치며 강원도 춘천(강원도청)부터 충북 청주(충북도청)까지 149㎞를 달린 8개팀 선수단을 환영하기 위해 이시종 충북도지사, 박문희 충북도의회 의장, 김병우 충북도교육감, 임영은 충북도의회 행정문화위원장, 이상욱 충북도의회 의회운영위원장, 윤현우 충청북도체육회장, 양희구 강원도체육회장, 우종찬 충북도육상연맹회장, 황영조 바르셀로나올림픽 마라톤 금메달리스트(국민체육진흥공단 감독), 시민 등 80여명이 나와 환영행사에 참석해 선수단을 열렬히 환영했다.

윤현우 충북체육회장은 “코로나19의 영향과 고르지 못한 일기속에서도 무사히 대회를 치렀다”며 “내년에는 참가 시·도를 강호축 관련 시·도 대회로 하며, 3회 대회부터는 전국대회로 대회를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