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진천군, 송·변전설비 주변지역 발전 맞손
한전·진천군, 송·변전설비 주변지역 발전 맞손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0.11.12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충북 진천군 백곡면 송·변전 설비공사와 관련, 한국전력이 진천군과 인근 지역민 상생 발전하는 중장기사업을 추진하기로 했다.

한전 충북본부는 12일 진천군과 백곡면 석현 1·2리 마을 대표 등과 송·변전설비 주변 지역 지원사업 발전모델 추진 업무 협약을 했다.(사진)

홍성규 본부장, 송기섭 군수, 마을 대표 등은 이날 이런 협약을 체결하고 매년 일회성으로 소모되고 있는 송·변전설비 주변 지역 지원사업 예산을 지역공동체의 실질적 발전을 위한 중장기사업으로 추진하기로 약속했다.

특히 한전 충북본부와 진천군은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사업모델의 개발과 이후 사업추진 과정에서 지자체 중기사업 연계를 통해 더욱 효과적인 성과를 창출해나갈 수 있도록 협력하기로 했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이번 협약이 지역공동체의 발전에 이바지하는 계기로 다양한 연계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홍성규 충북본부장도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내 송·변전설비 주변 지역 지원사업 발전모델 개발과 홍보를 통해 지역공동체 발전에 기여, 지역 최대 공기업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선도해 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