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예산 확보 총력 지원 요청
내년 예산 확보 총력 지원 요청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10.28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충북도당 예산정책협 개최
충북선 삼탄~연박 고속화 반영 건의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과 충북도는 28일 서울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었다.  사진제공=충북도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과 충북도는 28일 서울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예산정책협의회를 열었다. 사진제공=충북도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가 주요 현안 해결과 내년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해 더불어민주당에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28일 도에 따르면 충북도와 민주당 충북도당이 함께하는 예산정책협의회가 이날 국회의원회관 제2세미나실에서 열렸다.

이날 협의회는 국회 예산 심의와 법안 심사를 앞둔 시점에서 지역 현안과 국회 증액 사업에 대한 공조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에는 이낙연 대표와 한정애 정책위의장, 박홍근 예결위 간사가 참석했다. 이장섭 충북도당위원장과 지역 국회의원도 자리를 함께했다.

지자체에서는 이시종 지사와 시장·군수, 시·군의회 의장이 참석했다.

이 지사는 이 자리에서 현안 사업 등을 보고한 뒤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중앙당 차원의 지원을 요청했다.

주요 현안은 △충북선 철도 삼탄~연박 고속화 사업 반영과 조기 착공 △중부고속도로 서청주IC~증평IC 확장 △제4차 국가철도망 계획 신규사업 반영 △과수화상병 손실보상금 전액 국가지원 유지 △대청댐 상류지역 청남대 상수원보호구역 해제 등을 건의했다.

특례시 지정 재검토와 시·군·구 부단체장 정수 확대(현행 1명→2명), 소규모 통·리 단위 경계변경 절차 간소화, 지방세법 개정 등의 제도 개선에도 힘써달라고 했다.

도정 핵심 사업의 내년도 정부예산 반영과 증액도 요청했다.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예타 통과 및 실시설계비 반영, 충청내륙고속화도로(1~4공구) 공사비 증액, 제천~영월 고속도로 타당성 평가 용역비 반영, 오송 국제 K-뷰티스쿨 실시설계비 반영 등 19개 사업이다.

각 시·군은 국회에서 정부예산안 심사가 이뤄질 때 증액할 사업을 별도로 건의하기도 했다. 도와 시·군의 이같은 요청에 민주당은 중앙당 차원의 관심과 지원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