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소방서 이동규·김응현씨 불독국제영화제 사진부문 입상
진천소방서 이동규·김응현씨 불독국제영화제 사진부문 입상
  • 심영문 기자
  • 승인 2020.10.18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각각 우수상·장려상 수상
이동규 소방장의 ‘제4구역소방1팀’

 

충북 진천소방서는 이동규(33) 소방장, 김응현(37) 소방교가 최근 열린 제3회 불독국제영화제 사진 부문에서 각각 우수상과 장려상을 수상했다.

불독국제영화제는 국가보훈처가 주최하고 소방청이 후원하는 행사로 ‘나보다 우리를 위해 산 사람들의 이야기’를 주제로 군인·소방관·경찰관·독립운동가·의인 등 ‘국가와 국민을 위해 헌신한 사람들’을 소재로 하는 영화제이다.

이 소방장이 출품한 ‘제4구역소방1팀’(사진) 출품작은 폐기물화재현장에 출동해 진압에 나선 소방관들이 화재진압을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모습이 잘 표현돼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 소방교가 출품한 ‘너를 만나러왔다’ 출품작은 고물상화재현장을 출동해 대형불꽃과 마주한 화재현장을 생동감있게 표현해 인정을 받았다.

우수상을 수상한 이동규 소방장은 “한 소방서 소방관들이 출품한 사진이 뜻깊은 영화제에서 모두 큰 상을 받게 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소방관들의 활동상 및 이야기를 계속 카메라에 담아 ‘항상 옆에서 국민을 지키는 119’ 의 멋진 모습을 국민들께 보여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장려상을 수상한 김응현 소방교는 “큰상을 주신 영화제 측에 감사드린다, 홍보업무를 담당하고 있어 진천 소방대원들의 활약상을 홍보하고 널리 알리는 게 본래의 업무인데, 큰상까지 받게돼 정말 감사하다”며 “지난 6월 이월면 고물상 화재 당시 고생한 소방대원들과 함께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응현 소방교의 ‘너를 만나러왔다’
김응현 소방교의 ‘너를 만나러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