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미창스튜디오 14기 릴레이프로젝트展
청주미창스튜디오 14기 릴레이프로젝트展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0.10.18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5일까지 권혜경·실라스 퐁 작가전
권혜경 작가 작품.
권혜경 작가 작품.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미술창작스튜디오가 14기 작가들의 입주기간 창작 성과물을 전시로 선보이는 릴레이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다. 

아티스트 릴레이프로젝트는 창작스튜디오 입주를 통해서 새롭게 도출된 작가 개인의 작업 방향에 대한 진지한 고민을 일반 관람객에게 소개하는 전시이다. 이번 14기 작가는 총 19명이 선정됐으며, 내년 4월까지 진행된다.

14기 세 번째 릴레이프로젝트는 권혜경 작가의 ‘사물을 넘어 별을 향하여’ 전과 실라스 퐁 작가의 ‘sad(School of Artists Development/ 예술가 양성학교)’전으로 구성된다.

이번 전시는 지난 15일부터 오는 25일까지 1층과 2층 전시실에서 개최되고 있다. 1층 윈도우 전시장과 대전시실에서는 3개월 단기 입주작가인 실라스 퐁(홍콩) 작가의 작품이 전시된다. 실라스퐁 작가는 홍콩과 독일에서 미술을 전공하고 2017년부터 중앙대학교 사진전공 조교수로 재직하며 작업을 진행하고 있는 젊은 작가이다.

2층 전시장에는 권혜경 작가의 작품이 전시된다. 이곳에서는 지난 홍콩시위에 대한 한국인의 입장에서 지지의 메시지를 담은 회화·설치 작업이 진행된다.

권혜경 작가는 남편인 실라스퐁 작가의 고향에서 일어난 민주화 운동 현장에서 시위자들의 최소한의 안전을 책임진 ‘공사용 컬러콘’, ‘방진마스크’, ‘보호안경’, ‘안전장갑’ 등의 사물을 통해 소소한 사물들이 내포할 수 있는 무거운 시대적 의미를 회화로 표현한다. 전시문의 ☏043-201-405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