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 유기농 고춧가루’ 美 뉴욕 첫 수출
‘괴산 유기농 고춧가루’ 美 뉴욕 첫 수출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0.10.15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충북 괴산군은 15일 조합 공동사업 법인을 통해 괴산군 유기농 고춧가루를 미국으로 수출하는 선적식을 가졌다.

이날 고춧가루 선적식에는 이차영 괴산군수와 장병일 농협중앙회 괴산군 지부장, 김응식 괴산농협, 배종섭 군자농협, 안태기 청천농협, 장용상 불정농협, 김규호 증평농협 조합장과 권구영 괴산군 유기농협회장, 김인재 충북농업기술원 친환경 연구과장, 김흥태 충북 고추산학 협력단장, 장혜선 세계 유기농업운동연맹 국제본부(IFOAM)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이날 선적식을 가진 유기농 고춧가루 1.2t(5천만원)은 미국 뉴욕으로 첫 수출하는 물량이다.

괴산군조합 공동사업 법인과 미주지역 현지유통 법인은 캠벨, 아마존, 킴벌 쇼핑몰 등을 통해 연간 7t, 30만 달러 규모의 수출을 진행할 계획이다.

군은 유기농 고춧가루 가공시설 현대화 사업에 3억원을 들여 국내유기 가공식품 인증과 미주지역 친환경 인증(USDA-NOP), 유대교를 위한 코셔인증(Kosher)을 거치는 등 관내 고추생산농가와 계약 재배한 유기농 건고추 가공과 수출을 지원했다.

괴산군 조합 공동사업 법인은 충북 농업기술원과 고추 산학협력단과 수출지원 협약을 체결하고 △재배기술 △잔류농약 검사 △해외인증 지원 등의 도움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