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혁신도시 5개 공공기관 뭉쳤다
충북혁신도시 5개 공공기관 뭉쳤다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0.10.07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함께 소통단 출범…5개 분야 10개 협업과제 추진
충북혁신도시 내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고용정보원, 한국소비자원, 한국중부발전이 7일 ‘다함께 소통단’ 협의체 운영의 비대면 공동서명식을 개최했다.
충북혁신도시 내 정보통신산업진흥원과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고용정보원, 한국소비자원, 한국중부발전이 7일 ‘다함께 소통단’ 협의체 운영의 비대면 공동서명식을 개최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충청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혁신 협의체 ‘다함께 소통단’이 7일 지역사회와 국민의 체감하는 혁신성과 창출을 위해 출범했다.

이날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이하 NIPA)이 한국가스안전공사, 한국고용정보원, 한국소비자원, 한국중부발전과 함께 ‘다함께 소통단’ 협의체 운영을 위해 비대면 기관장 공동서명식을 갖고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 현안 개선을 위해 혁신 네트워크를 구성, 운영된다.

이번 공동서명식을 통해 다함께 소통단은 지역사회 경제활력 제고, 생활품질 개선, 업무역량 공유, 혁신성과 공유·확산, 지역 혁신역량 강화 등 5개 분야 10개 협업과제를 본격 추진한다.

특히 지난 6월부터 다함께 소통단은 공동시민참여혁신단 소통회의 등 11차에 거친 소통회의 진행은 물론, 각 기관의 역할과 전문성을 반영한 10개 협업과제를 발굴했다.

공동서명식에 참여한 5개 기관장들은 “기관 상호간 신뢰와 합의를 바탕으로 ‘다함께 소통단’을 운영할 것”이라며 “특히 대국민 공공서비스 품질 향상을 통해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