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추석 기간 고속도로 휴게소 식당 ‘테이크아웃만 가능’
도로공사, 추석 기간 고속도로 휴게소 식당 ‘테이크아웃만 가능’
  • 김경태 기자
  • 승인 2020.09.20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경태 기자] 한국도로공사가 휴게시설협회와 함께 실내매장 내에서의 취식 등을 금지하는 ‘추석 명절 대비 휴게소 방역 강화대책’을 수립했다

이번 대책은 추석 명절 연휴기간 고속도로 휴게소에서의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오는 29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총 6일간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진행되며, 실내매장의 좌석운영을 금지하고, 포장만 가능하도록 했다.

이에 따라 휴게소를 방문하는 고객은 사전에 먹거리를 준비하거나, 휴게소에서 구입한 먹거리를 차 안에서 취식해야 한다.

또 추석 연휴 이전부터 휴게소의 운영 여건에 따라 입구와 출구를 구분해 운영하고, 고객의 밀집도가 높아질 수 있는 실내매장과 화장실에는 전담 안내요원을 배치해 발열체크 등 출입자 관리와 함께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 준수를 유도한다.

또 방문고객이 휴게소별 가상 전화번호에 전화를 걸면 자동으로 출입내역이 체크되는 ‘간편 전화 체크인’ 시스템도 도입해 수기 출입명부 및 QR코드 관리와 병행해 운영한다.

공사 관계자는 “명절 연휴에 휴게소를 이용하는 고객들께서는 마스크 착용과 거리두기를 꼭 지켜주시기 바라며, 밀집·밀폐된 장소에 오래 머무르지 않도록 주의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