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추석명절 ‘온라인 성묘시스템’ 이용 권고
아산, 추석명절 ‘온라인 성묘시스템’ 이용 권고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0.09.17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아산시가 추석 연휴기간 귀성객 및 성묘객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성묘 및 벌초 방역대책을 추진한다.

시에 따르면 성묘·벌초 및 봉안시설 방문을 자제하면서도 부득이하게 방문 시 상시 마스크 착용을 비롯해 2m이상 거리두기를 실시하게 되며, 침방울이 튀는 행위 및 음식을 먹는 행위와 신체접촉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또 벌초는 가능한 지역농협 및 아산시산림조합의 벌초대행서비스 이용을 권고했다.

특히 아산시공설봉안당을 비롯해 봉안시설 방문 시 각 시설에 사전 예약하고 정해진 시간에 방문해 밀집되는 것을 피해야 한다.

한편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www.ehaneul.go.kr)의 온라인 성묘시스템을 이용하면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성묘를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 관련 하반기 최대 고비가 될 추석기간 동안 최대한 이동을 자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