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 제1회 충남독서대전 전용 ‘앱’ 18일 오픈
아산, 제1회 충남독서대전 전용 ‘앱’ 18일 오픈
  • 이재형 기자
  • 승인 2020.09.17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아산시가 제1회 충남독서대전 일환으로 가족이 집에서 안전하고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충남독서대전 전용 어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오는 18일부터 독서체험 서비스를 제공한다.

코로나19 여파로 '디지택트' 방식으로 새롭게 전환해 개최되는 이번 충남독서대전의 가장 큰 특징은 도서관에 방문하지 않고 비대면으로 다양한 독서체험을 할 수 있다.

특히 4차 산업시대 미래산업기술을 선도하는 (사)충남벤처협회의 ㈜리얼스타터(대표 정태화)와 ㈜와이투콘(대표 전윤용)의 공동협력으로 개발된 제1회 충남독서대전 전용 앱은 코로나19 이전 경험해 보지 못한 전혀 새로운 독서 축제 모델을 제시한다.

이에 전용 앱은 △충남독서대전 알아보기 △매직AR도서관 △AR북큐레이션 △AR포토존 스탬프투어 △우리지역 도서관 가상체험 △아산시립도서관존 △핑크히포존으로 구성됐으며, AR(증강현실)기술이 접목돼 보다 실감난 체험을 선보인다.

세부적으로 '충남독서대전 알아보기'는 독서대전 개최 안내와 함께 랜선 개막방송, 작가소개, 온라인 전시 등 독서대전에 대한 주요일정 및 온라인 콘덴츠 영상이 제공된다.

또 '매직AR도서관' 을 통해 올해의 작가 어린이 부문에 선정된 '나는 개다'란 책을 스캔하면 3차원의 큰 강아지가 튀어나와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으며, 아산시중앙도서관의 2층 리딩데크 벽면에 스마트폰을 비추면 수십 권의 날아다니는 책과 함께 사진을 촬영할 수 있다.

이어 'AR북큐레이션'은 독서대전 올해의 한 책으로 선정된 작가 3명(김영하·이꽃님·백희나씨)과 주제별 작가강연 11명 등 총 14명의 작가와 이들의 대표작에 대한 설명을 아산시립도서관 사서가 직접 녹음한 목소리로 들을 수 있다.

아울러 'AR포토존 스탬프'은 지역서점의 활성화와 독서습관을 독려하기 위해 추진되는 이벤트로 관내 공공도서관 및 지역서점에 설치된 포토존에서 앱을 활용해 사진을 촬영할 수 있으며, 3곳 촬영 시 지역서점 도서교환 1만원권 및 5곳 촬영 완료시 1만원 커피 쿠폰을 제공한다.

이외 GPS를 기반으로 한 도서관 위치 안내와 360도 촬영한 관내 공동도서관 가상체험 및 독서대전 홍보대사 역할을 하고 있는 핑크히포존도 즐길 수 있다.

한편 제1회 충남독서대전 전용 앱은 플레이스토어 및 앱스토에서 검색 또는 아산시립도서관 홈페이지 QR코드 스캔으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

또 문의는 아산시립도서관 독서진흥팀(☏041-530-6647)으로 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