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추석 연휴 이동 자제 당부
충남도, 추석 연휴 이동 자제 당부
  • 차순우 기자
  • 승인 2020.09.16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남도 내 곳곳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끊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도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 확산 방지 3대 운동을 편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내 12개 업종에 대한 재난지원금을 조기 집행하고,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해서는 긴급 자금 지원을 확대한다.

양승조 지사는 16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코로나19 방역에 초점을 맞춰 5대 분야 18개 과제 ‘추석 연휴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양 지사는 “도가 마련한 추석 연휴 종합대책의 중심에는 코로나19 방역이 있다”며 “철저한 방역 속에 220만 도민 모두가 안전하고 훈훈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비상한 각오로 종합대책을 마련했다”고 말했다.

이어 “추석을 애타게 기다려 왔고 고향은 누구에게나 더 없이 소중한 곳이지만 우리의 고향과 명절을 지키기 위해서는 잠시 거리를 두고 멈추는 지혜가 필요하다”며 “따뜻한 고향 친지와 함께 하는 명절 평온한 우리의 일상을 하루 속히 회복하기 위해 조금만 더 참고 함께 이겨내자”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