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치앤파트너스·LCC, 음성에 투자
에이치앤파트너스·LCC, 음성에 투자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0.09.15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충북도와 음성군이 15일 충북도청에서 ㈜에이치앤파트너스와 ㈜LCC가 음성군에 투자를 목표로 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시종 도지사와 조병옥 음성군수, 현준식 ㈜에이치앤파트너스 대표이사, 백성천 ㈜LCC 대표이사 등 2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협약이 이뤄졌다.

이번 협약으로 ㈜에이치앤파트너스는 최고의 입지와 물류적 장점을 보유한 음성군에 중부권 제2의 물류기지를 건설하고, ㈜LCC는 생산량 세계 2위를 갖춘 Lip-Care 등의 수출물량 증가에 발맞춰 제5공장을 신축한다는 계획이다.

이에 따라 음성군은 ㈜에이치앤파트너스와 ㈜LCC의 사업계획이 원활히 추진되도록 행정적으로 적극 지원하고, 기업은 계획된 투자사업의 이행 및 투자규모 확충, 지역생산 자재·장비의 구매, 지역민 우선 채용 등 지역경기 활력을 위해 최대한 힘쓰기로 협약했다.

특히, 군은 이번 투자협약으로 중부권 물류 허브역할을 통해 지역 관련기업의 동반성장 동력 확보는 물론, 수출 전진기지로 부상해 경제중심도시로 새롭게 도약을 기대하고 있다.

특히 ㈜에이치앤파트너스는 경기도 이천시의 물류단지 부족으로 음성군내 5만3천㎡에 중부권 추가 신설을 결정, 편리한 교통망을 활용한 전국 단위 사업의 접근성 확보를 마련했다.

또 ㈜LCC도 2011년 수출기업 비전 선포 후 지난해 ‘1천만불 수출 탑’ 수상 등 명실상부한 수출기업으로 신상품 개발 및 사업확장 증설을 통해 대량 수출 교두보 확보의 계기가 됐다.

조 군수는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운 경제 상황에서 이번 협약이 지역경제가 활력을 되찾는 새로운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에이치앤파트너스와 ㈜LCC의 안정적 정착 및 투자, 원활한 사업 운영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지사는 “코로나19 확산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와중에 어려운 투자결정을 내려준 것에 감사하다”며 “물류와 수출이라는 상호 연관된 기업의 투자가 더욱 값지고 의미 있도록 음성군과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