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추석 고향 방문 자제 호소
한범덕 청주시장, 추석 고향 방문 자제 호소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0.09.14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안심할 수 없는 상황”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한범덕 충북 청주시장이 14일 추석 고향 방문 자제를 호소했다.

한 시장은 이날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곧 다가올 이번 추석에는 고향 방문을 자제하자는 전국적인 캠페인이 진행되고 있다”며 “시민여러분께서도 되도록 이동을 자제하고 방문 대신 마음으로 대신하며 동참해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어 “코로나19 확산세가 주춤하고 있긴 하지만 여전히 안심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다”면서 “앞으로도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시장은 지난주 오송제3생명과학 국가산단조성사업의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에 대해 “오송이 바이오 산업에 전세계의 메카가 될 수 있는 도약의 디딤돌을 얻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기반을 확충하고 사업이 정상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노력해달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