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에 충북 학생 31명 선발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에 충북 학생 31명 선발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08.10 2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도교육청은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주관하는 ‘복권기금 꿈사다리 장학사업’에 도내 중·고등학생 31명이 선발됐다고 10일 밝혔다.

이 사업은 국민 기초생활 수급자나 한부모 가족 지원 대상자, 법정 차상위 계층 등 저소득층 중·고등학생 가운데 역량과 잠재력을 갖춘 학생에게 대학을 졸업할 때까지 지원하는 국가 장학사업으로 복권기금을 재원으로 한다.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은 서류심사, 심층평가, 사용자 제작 동영상(UCC) 평가 등을 거쳐 충북도 내 중학생 17명, 고등학생 14명 등 총 31명을 선발했다.

1학교 1학생 추천인 ‘꿈장학생’ 26명, 학교 추천 인원 제한이 없는 ‘재능 장학생’ 5명이다.

선발된 장학생은 매달 25~35만원의 장학금과 전담교사의 1대 1 멘토링 등을 지원받는다.

또 중3·고2 장학생은 하계와 동계 멘토링 캠프에 참석해 잠재력 개발을 위한 교육적 프로그램을 통해 진로와 진학 컨설팅을 받는다.

지난해에는 충북도 내 중학생 24명, 고등학생 31명 등 총 55명의 학생들이 장학생으로 선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