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건물번호판 일제조사
당진, 건물번호판 일제조사
  • 이봉호 기자
  • 승인 2020.08.02 1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봉호 기자] 당진시는 도로명주소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8~12월까지 석문면, 송산면, 신평면 소재의 9천500개의 건물번호판 일제조사를 실시한다.

‘건물번호판 일제조사’는 건물번호판의 사용실태를 조사하고 정비함으로써 건물번호판을 최적의 상태로 유지하고 시민의 주소 사용 편의 제공 및 도로명주소 생활화에 기여키 위해 추진한다.

이번 일제조사 결과를 토대로 훼손·망실된 건물번호판에 대해서는 시설물의 내구연한(10년)이 도래함에 따라 무상으로 재교부 할 예정이며 신축건물 임에도 건물번호판이 부착되지 않은 건물은 소유자 및 점유자에 교부 신청을 안내해 건물번호판을 유지·관리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이번 일제조사에서는 모바일 현장조사 시스템(SMART KAIS 단말기)을 활용해 국가주소정보시스템의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반영해 보다 효율적인 조사가 이뤄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