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충진 청주시의장, 비 피해 현장 점검
최충진 청주시의장, 비 피해 현장 점검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0.07.30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충북 청주시의회 최충진(사진) 의장이 30일 무심천 등 집중호우 피해 우려지역을 찾았다.

최 의장은 이날 오전 무심천 하상도로 일대의 통제상황을 확인했다.

이어 홍수주의보가 발령된 옥산면 덕촌리 미호천교를 방문해 덕촌리 박종일 이장과 함께 미호천교 일원의 현장 상황을 살피고 높아진 수위에 우려되는 피해를 대비해 만반의 준비를 할 것을 당부했다.

최 의장은 “밤새 내린 비로 미호천 저지대의 농경지가 일부 침수되는 등 하류 지역의 피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집중호우로 인한 인명.재산피해가 없도록 축대, 비닐하우스 등 시설물 안전에 더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대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