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 코로나 극복 위해 급여 일부 반납
이시종 충북지사, 코로나 극복 위해 급여 일부 반납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7.30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이시종(사진) 충북지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고통 분담의 일환으로 급여의 일부를 기부했다.

30일 충북도에 따르면 이 지사는 코로나19로 인한 도민들의 고통 분담과 지역경기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4~7월 4개월분 급여의 30%(1천278만원)를 충북인재양성재단과 유니세프 한국위원회 등 5곳에 기부했다.

기부금은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취약계층 지원과 아동 구호사업에 쓰일 계획이다.

이 지사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국민적 관심과 후원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비록 소액이지만 세계아동구호단체에 기부해 아동에 대한 구호에 더 많은 관심과 지원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