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보건소 진드기매개 감염병(SFTS)주의 당부
괴산군보건소 진드기매개 감염병(SFTS)주의 당부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0.07.30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괴산군보건소는 올해 경북과 충남에서 중증 열성혈소판 감소증후군 사망자가 발생함에 따라 야외활동 후 위생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SFTS는 중증열성 혈소판감소 증후군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급성열성 바이러스 질환으로, 4~11월 중에 참 진드기에 물려 발생하고, 고열과 오심,구토,설사 등의 소화기 증상이 나타나며 심하면 정신이 혼미해지는 등 신경계 증상을 일으킨다.


SFTS 환자는 2013년부터 2020년 5월까지 전국에서 1천97명 발생했고 이 중 216명이 사망했으며, 괴산에서는 현재까지 2명의 환자가 발생했으나 사망자는 발생하지 않았다.


군 보건소는 야외활동 시 긴옷을 착용하고 야외활동 후에는 반드시 몸을 깨끗이 씻고 새 옷을 갈아입는 등 SFTS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당부했다.


SFTS 감염자는 50대 이상 농업과 임업에 종사하는 비율이 높고, 현재까지 SFTS 예방 백신이 없기 때문에 사망률이 높은 고령자는 진드기에 물리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군 보건소는 치사율이 20%에 이르는 SFTS는 치사율이 높기 때문에 야외활동 후 2주 이내에 고열과 소화기 증상이 나타나면 즉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