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민, 서산시에 20억 상당 임야 기부 채납
서울시민, 서산시에 20억 상당 임야 기부 채납
  • 한노수 기자
  • 승인 2020.07.21 17: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씨 “사회 환원은 평소 소신”
맹정호(왼쪽) 서산시장이 지난 17일 시장실에서 감사패를 전달하고 있다.

 

[충청매일 한노수 기자] 서산시에 아무런 연고가 없는 ‘서울시민’이 임야 35.8ha를 서산시에 기부해 잔잔한 감동을 주고 있다.

기부채납 주인공은 서울에 거주하는 S(81)씨다.

S씨는 “평소 사회 환원이라는 소신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번에 실행에 옮기게 됐다”며 “임야 소재지인 서산시의 지역발전에 이바지했으면 좋겠다”며 음암면 탑곡리의 본인 소유 임야 35.8ha(10만8천여평)을 아무런 조건 없이 서산시에 기부채납 했다.

S씨가 기부한 임야는 공시지가로 환산해도 약 20억원에 이른다.

기부한 임야는 서산시의회 제252회 임시회에서 ‘공유재산관리계획’이 의결돼 소유권 이전 절차도 지난 5월 말에 마친 상태다. 한노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