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11개 양돈농가, 축산악취 개선 대상에 선정”
“당진 11개 양돈농가, 축산악취 개선 대상에 선정”
  • 이봉호 기자
  • 승인 2020.07.09 1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기구 의원

 

[충청매일 이봉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어기구의원(충남 당진시)이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2020년 3차 광역 축산악취 개선사업’ 대상지로 당진시 양돈농가 11개소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해당 사업은 국비 5억원을 포함, 총사업비 25억원이 투입되며, 향후 축산환경관리원은 당진시 양돈농가 11개소에 대한 악취저감 컨설팅을 실시하고 저감 방안을 도출해 축사 악취를 줄이는 시설 등을 설치할 예정이다.

어 의원은 “사업 선정을 계기로 당진의 축산악취를 획기적으로 줄여 당진의 축산업이 시민과 함께 성장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