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내달부터 75세 이상 도서민 여객선 운임 무료화
충남도, 내달부터 75세 이상 도서민 여객선 운임 무료화
  • 차순우 기자
  • 승인 2020.06.18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개 도서지역 주민 580명 대상 여객선·도선 이용 지원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남도는 다음달 1일부터 도내 만 75세 이상 도서지역 거주 노인을 대상으로 여객선 운임 무료화를 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7월 1일부터 시행 중인 버스비 무료화 사업에 이은 교통 약자 이동권 보장 및 편의 증진 사업으로, 섬과 육지 간 차별 없는 균등 복지 실현을 위해 추진한다.

지원 대상은 보령 육도, 서산 우도, 당진 대조도 등 도내 연륙되지 않은 21개 도서에 거주하는 만 75세 이상 도서민으로 보령 457명, 당진 55명 등 총 580명이 해당한다. 대상자는 주민등록이 등재된 도서에 기항하는 여객선 및 도선에 한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여객선 운임 할인에 따른 선사 손실금은 시·군이 심사를 통해 확인 후 지급하며 도는 실적 및 이용 현황을 바탕으로 시·군에 보조금을 정산한다.

도는 이번 사업 수행을 위해 한국해운조합과 여객선 운임지원 관리시스템을 구축하고, 여객선 전산 발권 및 정산 프로그램을 개발했으며 관리시스템에 대한 전산 업무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아울러 도는 선사와 도서민을 대상으로 부정수급을 막기 위한 제재사항과 주의의무를 안내하고, 부정수급 방지 대책도 마련할 계획이다.

한준섭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섬지역 어르신의 교통비 부담을 덜고, 육지와의 이동권 격차를 없앨 것”이라며 “앞으로도 도서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