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검도회 조영진 전무, 7단 승단
청주시검도회 조영진 전무, 7단 승단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6.07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검도회 춘계 중앙심사 합격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 청주시검도회 조영진(43·용암검도관 관장·사진) 전무이사가 대한검도회 춘계 중앙심사에서 7단으로 승단,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춘계 중앙심사에는 90명이 응시했으며 1차 연격과 대련 2차 검도의본과 이론심사를 거친 최종 8명만이 승단됐다.

조 전무이사는 남성초 6학년 때 첫 죽도를 잡았으며 32년 동안 한시도 죽도를 놓지 않았다고 한다. 이후 검도 명문 주성중학교 청주농고를 졸업했다.

국가대표 배출 1위인 검도명문 대구대를 거쳐 고향인 청주시청으로 돌아와 실업선수로 활약했다.

제21회 전국소년체전 중등부 우승, 제74회 전국체전 고등부 준우승, 제76회 전국체전 대학부 우승, 제3회 추계전국실업검도대회 우승 등 각종대회에 입상해 충북 검도의 위상을 드높였다.

현재 선수를 은퇴하고 용암검도관을 개관해 학생 성인 생활체육 검도인들을 지도하고 있다.

또 청주시검도회 전무이사직을 맡으면서 청주시 검도 발전에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다.

조 전무이사는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운 과정 속에서 승단하게 돼 기쁘고 겸손한 자세로 7단에 걸맞는 품격을 갖추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