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문화재단 20년, 그때 그 기록을 찾습니다
청주문화재단 20년, 그때 그 기록을 찾습니다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0.06.02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 8일까지 시민 기증 캠페인 ‘이산기록찾기’ 진행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이 오는 9월 8일까지 100일간 시민 기록물 수집 캠페인 ‘이산기록찾기’를 진행한다.

2021년 재단 설립 20주년을 앞두고 진행하는 이번 캠페인은 시민의 곁에서 성장해온 청주문화재단의 지나온 20년을 시민의 눈과 기억으로 되짚고, 열린 감성문화재단이자 시민 참여형 재단으로 한걸음 더 도약하기 위해 기획됐다.

수집대상은 2001년부터 2020년까지 청주문화재단과 관련된 모든 사업의 기록으로 공예비엔날레, 항공엑스포, 읍성큰잔치, 직지축제, 공예문화상품대전 등 행사를 비롯해 연초제조창, 동부창고, 에듀피아, 한국공예관 등 공간까지 모두 해당된다.

책자 및 사진, 영상, 리플릿, 포스터, 굿즈 등 청주문화재단이 추진해온 사업과 연관된 기록물이라면 어떤 것도 가능하며, 기록물 소유권자라면 누구나 캠페인에 참여할 수 있다.

기증받은 소중한 기록물은 2021년 발간할 재단 20주년 기념 백서에 수록될 예정이며 향후 기증 시민과의 협의를 통해 재단의 아카이빙 자료로 보존 관리 할 예정이다. 

또한 참여자에게는 백서에 기증자 등록의 예우와 함께 소정의 기념품과 2021년 발간하는 백서가 증정된다.

참여 방법은 청주문화재단 홈페이지(www.cjculture.org)에서 기증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기록물을 우편으로 발송하거나 직접 재단을 방문하면 된다.

청주문화재단 박상언 사무총장은 “이번 ‘이산기록찾기’ 시민 기증 캠페인은 2001년 충청권 최초의 문화재단으로 출범한 이후 20년에 가까운 시간 동안 시민의 삶 속에서 함께 해온 청주문화재단의 변화와 성장을 관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기록문화 창의도시를 꿈꾸는 문화도시 청주인 만큼 시민들이 간직해 온 기록물을 통해 재단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그 소중한 기억들을 미래세대에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문의전화 ☏043-219-103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