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
충북대,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5.28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년 연속 뽑혀…9억6000만원 재정지원 확보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는 ‘2020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선정돼 정부로부터 9억6천만원의 재정지원을 받는다고 28일 밝혔다.

충북대는 2009년 ‘입학사정관제 지원사업’을 시작으로 12년 연속 사업에 선정됐다.

충북대는 그동안 대입전형의 간소화, 대입전형의 공정한 운영 등을 통해 공정한 대입제도 마련에 기여했으며, 다양한 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학생과 학부모의 대입준비 부담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왔다.

나종화 입학본부장은 “투명하고 공정한 대입제도 구현을 위해 대입전형 운영의 공정성을 강화하고 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시행한 결과”라며 “거점국립대학으로 공교육 정상화 실현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은 교육부가 주관하고 한국대학교육협의회가 시행한 사업으로 대학 입학제도를 개선해 고교 교육을 내실화하고 수험생과 학부모의 대입 부담이 완화되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을 신청한 대학을 대상으로 △대입전형 공정성 강화 △대입전형의 단순화 및 정보공개 확대 △대학의 사회적 책무성 강화 △사업 운영 계획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