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 보건환경硏, 고위험병원체 취급시설 인증 받아
세종 보건환경硏, 고위험병원체 취급시설 인증 받아
  • 김오준 기자
  • 승인 2020.05.24 1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메르스·AI 등 즉각 대응 기대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세종시 보건환경연구원(원장 박미선)이 고위험병원체 취급이 가능한 생물안전 3등급(Biosafety Level3) 연구시설을 구축, 고위험병원체 취급시설 국가인증과 사용허가를 받았다.

생물안전 3등급 연구시설은 국민 건강에 심각한 위험을 초래할 수 있는 감염성 병원체를 안전하게 취급하고 외부 유출을 차단하기 위한 특수시설을 말한다.

보건환경연구원은 연구원 부지 내에 연면적 300.56㎡ 규모의 연구시설을 구축, 고위험병원체 취급을 위한 밀폐, 차압, 온습도 등에 필수 요건을 충족하도록 자동제어시스템을 갖췄다.

이에 따라 조류인플루엔자 바이러스, 중동호흡기증후군(MERS) 및 생물테러가 가능한 고위험 병원체 취급이 가능해 짐으로써 인체감염 발생 시 신속 확진 등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해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