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극복 힘 보태요”…충북교육계 희망릴레이 동참
“코로나19 극복 힘 보태요”…충북교육계 희망릴레이 동참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05.21 1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병우 도교육감·교직원·학생 등 잇단 참여
충북 교육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릴레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나섰다. 왼쪽부터 충북특수교육원, 충북체고, 청주 운호고.
충북 교육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릴레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나섰다. 왼쪽부터 충북특수교육원, 충북체고, 청주 운호고.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충북 교육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 릴레이’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나섰다.

21일 충북도교육청에 따르면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이 지난 15일 도교육청 간부회의에서 직원들과 함께 릴레이에 동참한 이후 도내 교육계로 번지고 있다.

이날은 충북체육고등학교 직원과 3학년 학생들이 의료진과 국민, 학생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고자 자발적으로 동참해 함께 이겨내자는 응원 메시지를 영상과 사진으로 전달했다.

이어 충북진로교육원과 충북특수교육원, 운호고등학교, 양업고등학교, 청주하이텍고 등 곳곳에서 릴레이에 동참했다.

앞서 충북반도체고등학교와 내수중학교, 상당초등학교, 석교초등학교, 경덕중학교, 청주교육지원청 등도 릴레이에 동참했다.

김민환 충북반도체고 교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노력하는 모든 분께 감사를 전하며, 등교수업과 함께 학생들의 안전한 학교생활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응원 메시지를 남겼다.

‘코로나19 극복 희망 릴레이’는 코로나19 사태로 고군분투하는 의료진과 방역 당국 관계자, 어려움을 겪는 대한민국 많은 이들에게 희망을 전하고자 박원순 서울시장이 처음 시작한 SNS 국민 캠페인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