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지역예술인 지원방안 마련
공주시, 지역예술인 지원방안 마련
  • 김태영 기자
  • 승인 2020.05.21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예회관 대관료 50% 감면·보조금 상반기 70% 이상 지급 등

[충청매일 김태영 기자] 공주시는 코로나19로 피해를 입고 있는 지역 예술인들을 위한 다양한 지원방안을 마련해 추진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를 위해 시는 우선 코로나19 종식 후 문화 예술 활동이 정상화될 때까지 문예회관과 고마 대관료를 각각 50%, 30% 감면하기로 했다.

지역 예술인이라면 누구나 자유롭게 혜택을 받을 수 있으며 공주시 문화체육과를 통해 후원명칭 신청을 하면 된다.

다만 실내 공연·전시의 경우 코로나19에 따른 ‘2미터 거리두기’에 따라 적정 관람석 확보를 통한 최소 관객 행사로 개최해야 한다.

이와 함께 시는 예술인을 대상으로 하는 전시, 공연 등 예술인 인건비성 사례비가 수반되는 행사의 보조금을 상반기 70% 이상 지급할 예정이다.

다음달부터 야외무대를 이용한 ‘시민과 함께하는 예술마당’과 지역예술인들과 관내 대학생들의 ‘거리 버스킹 공연’도 마련하고 지난 4월 충남도 공모사업에 선정된 ‘민속농악 상설공연’과 ‘장애인 문화예술 활동사업’도 시작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