논산시, 특별모금 3억1300만원 ‘성과’
논산시, 특별모금 3억1300만원 ‘성과’
  • 지성현 기자
  • 승인 2020.05.21 1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지성현 기자] 논산시에 이웃을 생각하는 따뜻한 마음들이 모아져 코로나19를 극복하는 큰 힘이 되고 있다.

논산시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돕기 위해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진행한 특별모금 활동 결과 3억 1천300만원 상당의 성금과 물품이 기탁됐다고 21일 전했다.

특별모금활동에는 시민과 기업, 기관·단체 등 지역사회가 동참했으며 1억7천800만원의 성금과 마스크와 소독용 분무기 등 1억3천500만원 상당의 물품이 기탁됐다. 

기탁된 성금은 코로나19 확진자 방문 피해업체에 대한 위로금으로 사용됐으며, 45만7천113장의 마스크 필터를 구입해 의료취약계층과 시민을 위해 지원하는 등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보호하고, 코로나19로 인한 불안을 해소하는 데 사용됐다.

또 기탁 받은 소독용 분무기와 마스크 등 방역물품은 관내 65세 이상 어르신 및 저소득층 ·의료취약계층과 사회복지시설, 자원봉사센터 등에 배부됐다.

남상원 재경향우회장도 고향을 사랑하는 마음이 논산의 미래를 밝혀 나가는데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1천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 19가 종식될 때까지 시민들을 위한 철저한 방역체계를 유지하고, 다각도의 대책을 추진하는 등 안전한 논산을 만들기 위해 온 힘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