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기원, 영농철 농기계 안전사고 주의 당부
충북농기원, 영농철 농기계 안전사고 주의 당부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0.05.21 1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원인 59%가 운전자 부주의”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농업기술원은 모내기 등 본격적인 농번기에 접어들면서 농기계 안전사고 관련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21일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2018년 재난연감 자료 분석 결과 전국 농기계 사고는 5월에 128건으로 가장 많이 발생했으며, 사고원인은 59% 이상이 농기계 운전자의 안전부주의였다.

농번기 농기계 사고 예방을 위해서는 우선 농기계 사용 전 반사판 등 안전장치와 저속차량 표시 등 등화장치를 설치·점검해야 한다. 특히 야간주행 시 필히 등화장치를 점등해 상대 운전자의 눈에 쉽게 띌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농기계를 이용한 작업을 할 때는 2시간 작업에 10~20분 휴식이 필요하며, 논두렁을 넘을 때는 쓰러짐 방지를 위해 저속상태에서 직각 방향으로 서행해야 한다.

또 농기계에는 운전자만 탑승해야 하고,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운전자 옆이나 트레일러에 사람을 태워서는 안된다.

도로주행 중에는 전복, 충돌 등의 위험이 있을 수 있으니 중앙선을 중심으로 가장 우측 도로로 운행하고 운행 중 경운기 조향클러치나 트랙터 독립 브레이크를 함부로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