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 본격 활동
음성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 본격 활동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0.05.21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읍 역말 도시재생 뉴딜사업 모니터링 실시
음성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이 지난 20일 역말 도시재생사업 모니터링을 시작으로 모니터링 방법 교육 등 역량강화를 위한 회의를 개최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음성군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단장 김해란)이 역말 도시재생사업 모니터링을 시작으로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이에 여성친화도시 군민참여단 20여명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여성과 사회적 약자의 관점에서 공간적 지역정책 모니터링과 제안 등 여성들의 주체적 여성친화도시 조성 실현의 사회활동 확대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군민참여단은 지난 20일 음성읍 행정복지센터 소회의실에서 5월 월례회의를 열어 2020년 음성군 여성친화 주요사업 등 설명과 역말 도시재생사업인 도시재생 어울림센터 사업을 찾아 여성들의 접근성, 편의성, 안전성 등을 모니터링했다.

음성읍 읍내4리(역말) 주민 공동체 거점시설인 도시재생 어울림센터는 오는 8월 말 준공 예정으로, 2019년 전국 군 단위로는 최초로 마련한 음성군 공공시설 가이드라인을 적용했다.

이날 회의는 충북여성재단의 지원으로 손은성 멘토가 참석한 가운데 음성읍 도시재생사업과 여성친화도시의 연계방안 모색을 위한 군민참여단의 역할과 모니터링 방법 교육 등 여성친화도시 확산과 군민참여단 역량강화에 도움을 줬다.

군 관계자는 “군민이 행복한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군민참여단 역할은 중요하다”며 “주요 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안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음성군은 2020년 여성친화사업으로 50개 사업을 발굴, 추진하는 가운데 오는 2022년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