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폭염대비 가축 피해예방 총력
음성군, 폭염대비 가축 피해예방 총력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0.05.21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축재해보험 가입홍보 등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음성군이 여름철 폭염 대비 축사와 가축 관리요령 홍보는 물론, 폭염에 따른 가축 피해 상황 파악과 최소화를 위한 행정지원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군은 21일 고온의 폭염 시 가축 스트레스 완화를 위한 면역증강물질 지원 3천만원, 가축 기후변화 대응시설 지원 1억4천만원, 가축 폐사체 처리기 장비지원 2억7천만원, 폐사 소 처리지원 3천750만원 등의 사업비를 확보해 축산농가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특히 기상특보에 따른 농가 대응력을 높이기 위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휴대전화 문자를 적극 활용하는 한편, 자연재해와 화재 등 각종 사고로 가축 및 축사피해 발생 시, 축산농가의 경영안정과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가축재해 보험사업도 추진한다.

군은 닭, 돼지 등 하절기 자연재난 위험성이 높은 축산농가의 가축재해보험 가입을 적극 독려하고, 보험가입 농가는 축산 보조사업 신청 시, 가점부여 등 다양한 혜택을 홍보할 계획이다.

최근 화재, 폭염, 폭설 피해 등 보험제도의 중요성이 높아져 축산농가의 비용부담 해소와 보험가입률 제고를 위해 가축재해 보험료 400만원을 기준해 90%(360만원)를 지원하고, 농가는 전체 보험료 중 10%(40만원)만 부담하는 만큼 400만원 초과 금액은 국비로 50%를 지원한다.

보험기간은 가입일로부터 1년으로 가입대상은 소, 돼지, 말, 닭, 오리, 사슴, 꿩, 메추리 등 16개 축종 및 축사이며, 가까운 농·축협에 방문해 연중 가입할 수 있다. 해당 가축을 사육하는 축사 및 관련 부대시설은 특약 형태로 가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