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2회 추경안, 코로나19 지원 중점 편성
청주시 2회 추경안, 코로나19 지원 중점 편성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0.05.10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회보다 4294억 증가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충북 청주시는 3조219억원 규모의 2020년 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편성해 청주시의회에 제출했다고 10일 밝혔다.

올해 본예산보다는 5천359억원, 1회 추가경정예산보다는 4천294억원 증가한 규모다. 일반회계는 3천546억원, 특별회계는 748억원씩 늘었다. 주요 재원은 국도비 보조금과 전년도 순세계잉여금이다.

이번 2회 추경예산안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재정사업이 대거 반영됐다.

우선 △긴급재난지원금 2천318억원 △코로나19 피해 소상공인 지원 138억원 △지역고용특별지원 44억원 △운수업계종사자 긴급지원 26억원 △청년구직활동지원 9억원 △정부미지원 어린이집지원 6억원 등 13개 사업, 2천546억원을 편성했다. 시민 안전과 현안사업 추진을 위해선 △노후경유차 조기폐차지원 43억원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장비 설치 33억원 △흥덕하이패스 전용 나들목 설치 20억원 △지역일자리창출 공공근로사업 14억원 △범죄취약지역 CCTV 설치 10억원 △도심안전속도 5030사업 5억원 등이 포함됐다.

이번 2회 추경 예산안은 18~26일 열리는 시의회에서 처리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