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충북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모두에서 감사"
이시종 충북지사 "방사광가속기 유치 모두에서 감사"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20.05.08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종 충북지사가 8일 충북도청 대회의실에서 목적 방사광가속기 충북 오창 유치에 대한 담화문을 발표하고 있다. 오진영기자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충북도가 차세대 다목적 방사광가속기를 품에 안았다. 2008년 유치 실패 후 12년 만의 도전 끝에 이뤄낸 성과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8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한범덕 청주시장, 더불어민주당 변재일(청주 청원) 의원, 이장섭(청주 서원정정순(청주 상당) 당선인, 장선배 충북도의장 등과 함께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공식 발표를 확인한 후 담화문을 통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그는 "대한민국 미래 100년의 성장동력이 될 다목적 방사광가속기 입지가 청주 오창으로 결정됐다""충북 입지를 위해 180만여 명의 서명에 앞장서 주는 등 뜨거운 성원을 보내준 허태정 대전시장, 이춘희 세종시장, 양승조 충남지사를 비롯한 560만 충청도민과 국민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충북도와 선의의 경쟁 관계였지만 아쉽게도 탈락한 전남도, 강원도, 경북도 도민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그러면서 오창 방사광가속기가 세계 최고 수준으로 위상을 높이는 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연구 성과가 전국에 골고루 확산돼 대한민국의 균형 발전을 선도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다하겠다""대학과 연구기관의 기초과학 육성은 물론 모든 산업의 경쟁력을 높여 대한민국 4차 산업혁명의 보고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마지막으로 "사즉생(死卽生)의 각오로 실무 준비에 만전을 기해준 도와 시·군 공무원 모두에게 뜨거운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