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충북도당 선대위 구성 마무리…본격 활동
민주당 충북도당 선대위 구성 마무리…본격 활동
  • 특별취재반 기자
  • 승인 2020.04.01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임선대위원장에 변재일

[충청매일 특별취재반]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 ‘제21대 총선 충북새로운미래선거대책위원회(이하 선대위)’가 1일 최종 구성을 마치고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변재일 충북도당위원장(국회의원, 청주시청원구)이 상임선대위원장을 맡아 제21대 총선을 이끈다.

공동선대위원장에는 도종환(청주 흥덕구)·이후삼(제천시·단양군)·정정순(청주 상당구)·이장섭(청주 서원구)·김경욱(충주시)·곽상언(보은·옥천·영동·괴산군)·임호선(증평·진천·음성군) 후보를 비롯해 한기수 한국노총충북본부 의장, 임해종 전 지역위원장, 정구복 충북도당 부위원장이 임명됐다.

이와함께 선대위는 특보단, 자문단, 고문단, 대변인실, 법률지원단, 선거대책본부, 종합상황실, 총무본부, 전략본부, 홍보네트워크본부, 조직본부, 코로나대책추진단, 부정선거감시단 등으로 구성됐다.

특히 충북도당은 도당과 지역위원회에 부정선거감시단(단장 연철흠 충북도의원)을 설치해 제21대 총선을 깨끗하고 공정한 선거로 만들기 위해 총력을 다할 방침이다.

변재일 상임선대위원장은 “이번 총선은 코로나19 국난을 함께 극복하고, 코로나19로 무너진 민생을 챙기며, 국민의 삶을 지키는 선거가 되어야 한다”며 “충북새로운미래선거대책위원회는 충북 총선 후보들과 함께 이러한 사명을 가슴에 새기고 선거에서 승리해 21대 국회를 민생을 회복시키는 국회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