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코로나19 추경안 편성 제출
청주시, 코로나19 추경안 편성 제출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0.03.25 1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긴급재난생활비 등 1065억 증액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충북 청주시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민들을 위한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했다.

시는 25일 본예산보다 1천65억원 증가한 2조5천925억원 규모의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 추가 재원은 국도비 보조금과 예비비, 순세계 잉여금으로 충당한다.

주요 내역은 △긴급재난생활비 683억원 △아동양육 대상자 한시지원 199억원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155억원 △청주사랑상품권(900억원 규모) 발행비 81억원 △코로나19 확진자 및 격리자 생활지원 23억원 등이다.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에는 소득 기준에 따라 40만~60만원 상당의 청주사랑상품권을 지급한다. 이번 예산안이 시의회를 통과하면 4월 초부터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긴급재난생활비 등을 접수할 예정이다.

한범덕 시장은 “코로나19로 경제적 고통을 받고 있는취약계층을 위해 긴급 추경안을 편성했다”며 “신속 재정 집행과 선제적 행정지원으로 코로나19를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