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지역 각계각층 온정의 손길 줄이어
보령지역 각계각층 온정의 손길 줄이어
  • 권혁창 기자
  • 승인 2020.03.15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권혁창 기자] 보령시에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각계각층에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먼저 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에 따른 현장 의료진과 자가격리자 등에게 제공하기 위해 전 직원 자율 성금모금 캠페인을 펼치고 1천300만 원을 모금했다.

시는 모금된 성금 중 500만원을 향균효과가 뛰어난 머드비누를 구입해 자매도시이자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구광역시 동구로 보내고, 나머지는 충남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기탁할 계획이다.

농약 및 농자재할인매장인 박민택 농마트 대표가 충전형 방역기 10대와 방역용 캐리어 5대 등 320만원 상당의 물품을 시에 기탁해 한내시장 등 5개 전통시장 방역활동에 사용하기로 했다.

보령시석산협회가 성금 500만원(사진), 신흑청년회가 성금 100만원을, 보령시불교사암연합회도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 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300만원의 후원금을 기탁했다.

오륜농장도 공공시설 방역소독 시 활용해 달라며 방역복 170벌(170만원 상당)을, 올리브영 보령동대점에서도 어려운 가정에게 전달해 달라며 마스크 100매를 기탁했다.

주산면에서는 주산면을 사랑하는 모임인 주사모에서 50만원 상당의 방진 마스크 300매를 기탁했고, 주산농협에서는 주산우체국 및 주산농협 등 공적판매소에서 마스크를 구입하려는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간식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