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기홍 청주랜드관리사업소 소장, 헌혈로 사랑 실천
이기홍 청주랜드관리사업소 소장, 헌혈로 사랑 실천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02.27 2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회 헌혈 달성…증서 100장도 기증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코로나19 영향으로 헌혈 발길이 뚝 끊긴 이 시기에도 사랑의 헌혈을 실천하고 있는 사람이 있다.

그 주인공은 청주랜드관리사업소에 근무 중인 이기홍 소장으로 1990년부터 30년 간 헌혈을 시작했다.

이기홍 소장은 27일 청주대학교 앞 헌혈의 집에서 200회째 헌혈을 했다.

이 소장은 헌혈 200회 기념으로 이웃에게 사랑을 실천하고자 헌혈증서 100장을 기증했다.(사진)

이 소장은 헌혈을 위해 평소 술과 담배를 멀리하고 꾸준히 소식하며 월 2회 이상은 등산을 다니는 등 운동을 열심히 해왔다.

정기적인 건강진단과 헌혈을 통한 수시검진을 통해 자신의 몸이 헌혈하는데 문제가 없는지도 꼼꼼히 체크하며 헌혈을 하고 있다.

이 소장은 헌혈 뿐만 아니라 질병관리본부 장기이식센터에 뇌사기증 8종과 사후기증 1종 등 장기기증을 희망 등록하는 등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이 소장은 “200차례 헌혈이라는 작은 실천이 소중한 생명을 살린다고 생각하면 가슴이 뿌듯하다”며 “앞으로 70세까지 건강을 유지해 헌혈을 꾸준히 할 계획이며 많은 분들이 주변에 있는 헌혈의 집을 찾아 동참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