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찾아가는 이동빨래방 스타트
영동군, 찾아가는 이동빨래방 스타트
  • 김갑용 기자
  • 승인 2020.02.16 1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250회 목표

 

[충청매일 김갑용 기자] 영동군의 ‘찾아가는 이동빨래방 서비스’ 사업(사진)이 올해도 마을 곳곳을 돌며 주민 편의 제공에 나선다.

16일 군에 따르면 영동군자원봉사센터와 연계해 거동이 불편한 노인·장애인 등 스스로 세탁하기 어려운 주민들을 찾아가는 이동빨래방이 지난 13일 영동읍 오정리에서 시작됐다.

이동빨래방은 세탁에서 건조까지 가능한 17kg 용량의 드럼세탁기 4대가 탑재된 차량을 가지고 읍·면 오지마을을 순회한다. 겨울옷·담요·이불 등 노약자들이 가정에서 세탁하기 어려운 세탁물을 수거해 세탁·건조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해 주민들의 만족도가 높다.

2017년 도입된 이동빨래방 서비스 사업은 군민들이 추가 운영을 요구하는 등 인기가 많아 첫해 연 100회 정도의 운행량을 2018년 130회, 2019년 140회로 늘린데 이어 올해는 250회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군은 지난해 기존 이동빨래방 차량의 노후된 세탁기 4대를 모두 교체했으며, 올해는 1억6천여만원을 들여 이동빨래차량 1대를 추가 구입했다. 이에 따라 올해는 거의 매일 쉬지 않고 이동빨래방을 운영함으로써 서비스 혜택이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이동빨래방 서비스는 군민들의 건강하고 청결한 생활환경 유지에 도움을 줘 큰 호응을 얻고 있다”며 “소통과 나눔으로 군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복지서비스 제공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