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9개 종합대책상황실 운영
세종시, 9개 종합대책상황실 운영
  • 김오준 기자
  • 승인 2020.01.22 1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세종시가 시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설 명절 종합대책을 마련해 추진한다.

시는 설 연휴 4일 동안 9개 대책반, 190명으로 구성된 종합대책상황실을 운영, 재난·소방·교통·의료·환경 등 시민 생활 각 분야에서 불편함이 없는 명절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9개 대책반은 △종합상황반을 비롯해 △재난안전대책반 △소방안전대책반 △도로·교통대책반 △급수대책반 △의료대책반 △환경대책반 △서민생활안정대책반 △복지대책반 등이다.

우선 시는 안전한 명절을 위해 재난안전상황실을 24시간 운영하고, 각종 재난·재해 및 안전사고에 신속히 대응한다.

또 귀성객 다수인이 밀집하는 세종시외버스터미널에는 119 구급차를 전진 배치하는 등 구급활동을 강화한다.

이에 앞서 시는 시민이 많이 이용하는 대형마트나 역·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사전 점검을 실시했다. 설 명절 기간 전통시장 이용 활성화를 위해서는 전통시장 주변 도로를 대상으로 한시 주차를 2시간까지 허용하고 공영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

또 물가안정을 위해 물가종합상황실을 운영하며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하고 설 성수품 및 생필품에 대한 물가를 시청 홈페이지(www.sejong.go.kr)에 공개한다.

안전한 도로 교통서비스를 위해서 도로 시설물을 보수하고 환경을 정비했으며, 교통체증이 예상되는 구간에는 우회도로 안내표지판을 설치하는 작업도 모두 마무리했다.

설 연휴기간 시내버스 전 노선을 정상 운행하고, 교통상황실과 긴급 도로복구반을 운영해 교통사고 등에 신속히 대응한다.

급수대책반과 긴급 복구반은 상수도관 파열 등 긴급 상황에 대비한다.

설 연휴 기간 의료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 충남대병원세종의원과 엔케이(NK)세종병원은 24시간 응급진료 체계를 유지하는 한편 비상 진료기관 및 휴일지킴이 약국을 지정·운영한다. 이 뿐만아니라 해외여행 및 대규모 이동이 예상되는 이번 설 명절 중 중국폐렴, 메르스, A형간염, 수인성 식품매개질환 등 감염병 발생에 대비해 비상방역대책반도 가동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