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와이스틸텍, 동충주산단 1호 기업 됐다
에스와이스틸텍, 동충주산단 1호 기업 됐다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0.01.22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경 경제인 초청 투자설명회서 市와 협약 체결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가 지난 21일 서울시 더케이호텔에서 에스와이스틸텍(주)와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충북도 주관으로 열린 ‘재경 경제인 초청 투자설명회’자리에서 진행된 이날 협약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와 조길형 충주시장을 비롯한 충북도와 11개 시군 관계자, 충북 출신 경제인, 기업인 등 200여명이 참석해 투자협약을 축하했다.

협약으로 에스와이스틸텍(주)은 조성사업이 추진되고 있는 동충주산업단지 1호 기업이 됐다.

2015년 7월에 설립된 에스와이스틸텍(주)(대표 홍성균)은 충주시 엄정면에 본사와 공장을 둔 구조용 금속판제품 제조 기업으로 데크플레이트를 주력 생산하고 있다.

또한, 지난 4년여 동안 매출액이 10배 이상 급성장한 전도유망한 기업으로 기업의 성장과 함께 생산물량 증가에 대비해 동충주산업단지에 투자를 결정했다. 에스와이스틸틱(주)은 동충주산업단지 조성 일정에 맞춰 공장을 신축할 계획이다.

조길형 시장은 “동충주산단에 첫 번째로 투자를 결정해주신 에스와이스틸텍(주) 홍성균 대표를 비롯한 기업 관계자들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동충주산업단지를 중부권에서 가장 기업하기 좋은 산업단지로 조성해 에스와이스틸텍(주)이 충주와 함께 동반성장 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전했다.

한편, 동충주산단은 지난해 12월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조성을 시작한 신규산업단지로 산척면 일원에 140만4천881㎡ 규모로 총 사업비 1천840억원을 투입해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조성사업이 한창 진행되고 있다.

동충주산단은 동충주IC와 2km 거리에 위치하고 있어 접근성이 좋고 중부내륙선철도 지선 연결 등으로 향후 중부내륙 물류운송의 중심기능을 수행할 산업단지로서 각광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