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문화도시 지정 성과 공유회
청주 문화도시 지정 성과 공유회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0.01.16 17: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록X도시 포럼·문화10만인 축제 등 다양한 사업 전개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시와 청주문화도시사무국,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은 16일 오후 6시30분 동부창고 카페C에서 문화도시 지정 성과공유회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지난해 12월 30일 청주가 대한민국 첫 법정문화도시로 지정받은 것을 기념한 자리로, ‘함께, 신나게, 청주답게’를 주제로 진행됐다.

청주시민을 비롯해 한범덕 청주시장과 청주시의회 하재성 의장, 지역 문화예술단체 및 창작자, 문화활동가, 청년 워킹그룹, 청주문화도시사무국 등 100여명이 함께 한 이날 행사에서는 지난 4년간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추진됐던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을 되짚어보고 앞으로 5년간 전개될 청주 문화도시 사업계획을 공유하는 장으로 마련됐다.

청주시는 2016년부터 문화특화지역조성사업에 선정돼 일찌감치 문화도시 지정을 위한 기반을 갖추기 시작했고, 문화도시 예비도시로 승인받은 후 지난 1년 간 ‘기록문화 창의도시’라는 비전아래 기록문화 가치발굴을 위한 ‘살롱’과 ‘기록x도시 포럼’, ‘문화10만인 축제-로그인 포레스트’, ‘기록플러스 전’ 등 다양한 사업을 전개했다. 특히 이 과정에서 시민들이 직접 문화기획자가 되어 스스로 기획하고 실행하며 주도적으로 진행해온 점들이 청주의 문화도시 지정에 원동력이 됐다는 평가다.

이날 성과 공유회 역시 청주만의 특색 있는 시민 모임인 ‘문화10만인 클럽’ 회원들이 다수 참석해 문화도시민의 저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문화10만인 클럽’은 문화예술의 높은 문턱에서 망설이던 시민들이 스스럼없이 문화예술의 주체가 될 수 있게 만들었다는 평가를 얻었으며, 지난 10월 문화도시 현장심사에서도 문화10만인 클럽 회원을 포함한 시민뮤지컬로 심사위원들에게 청주시민의 열망과 문화적 역량을 아낌없이 보여주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