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펠라로 전하는 따뜻한 선율
아카펠라로 전하는 따뜻한 선율
  • 김정애 기자
  • 승인 2019.12.1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청주모노 정기공연 ‘와락’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충북의 대표적인 아카펠라 단체 청주모노(대표 박영준)의 제8회 정기공연 ‘와락'이 오는 14일 오후 4시 도새재생허브센터 어반아트홀에서 열린다.

아카펠라를 사랑하는 젊은 청년들의 모임으로 2009년 시작된 청주모노는 11년째 충북에서 정기공연, 지역축제 초청공연, 봉사공연, 버스킹, 방송활동 등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충북에 아카펠라를 전파하고 있다. 공연타이틀 ‘와락'은 음악과 즐거움과 따뜻함이 공존한다는 의미이다.

이번 공연은 리모델링, 아카롱, SOS, 힐링보이스, 모노랜드 등 각기 다른 개성을 가진 5팀이 출연해 HOT, SES, GOD, 김건모 등 1990~2000년대 추억의 대중가요와 알라딘, 라푼젤 등 유명 에니메이션송, 팝송, 트로트 등 다양한 레퍼토리로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또한 이번공연에는 특별히 전국의 아카펠라인을 하나로 모은다는 의미로 전국각지의 멤버들로 구성된 人SOUND, 춘천교대 출신의 활력 넘치는 실력파 그룹 굿펠라즈의 찬조무대도 준비돼 있어 더욱 무대를 빛낼 예정이다.

박영준 대표는 “포근한 이불같은 아카펠라 공연을 통해 소소한 재미와 감동도 가져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연입장은 무료이며, 공연을 보고 느낀 감동의 크기만큼 자율적으로 공연료를 지불하는 방식의 감동후불제로 진행된다. 공연 수익금은 전액 연말 불우이웃돕기로 기부될 예정이다. 공연문의 ☏010-2635-5087.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