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복지행정상 3개 부문 수상 쾌거
아산시, 복지행정상 3개 부문 수상 쾌거
  • 이재형 기자
  • 승인 2019.12.09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재형 기자] 아산시가 9일 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보건복지부 주관 2019년 복지행정상 시상식에서 3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달성했다.

이날 시는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 부문 대상 수상에 이어 지역사회보장계획 부문 최우수상과 희망복지지원단 운영 부문 우수상 등 총 3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영예를 드높였다.

이에 시는 평가에서 6년 연속 우수 지자체로 선정·수상한 결과로 전국 복지분야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을 알리는 겹경사를 맞게 됐다.

시는 민관협력 및 자원연계 부문에서 인적자원망 명예사회복지공무원(4천28명) 확대 구축,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운영 내실화, 지역특색에 맞는 민관협력 연계 자원 발굴 및 지원체계 구축으로 호평을 얻었다.

또 지역사회보장계획 부문은 시 자체 우수지역사업인 종합사회복지관 특성화사업 확대, 사회복지종사자 힐링프로그램 지원사업, 통합사례관리 거점기관사례관리사 지원사업을 소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어 희망복지지원단 운영 부문은 지역 내 자원관리, 읍면동 복지사업 지원, 지역보호체계 운영에서 좋은 점수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