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도시 어린이박물관 방향 제시
행복도시 어린이박물관 방향 제시
  • 김오준 기자
  • 승인 2019.12.04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은 4일 행정중심복합도시 중앙공원의 동남측에 건립할 예정인 박물관단지내 어린이 박물관의 전시내용에 대해 구체적인 방향을 제시했다.

어린이박물관은 부지면적 6천108㎡, 건축연면적 4천891㎡의 규모로 건립될 예정이며, 총 사업비 330억원이 투입된다.

행복청은 이번달 어린이박물관 전시 실시설계를 마무리한 후 2021년 전시공사에 착공하고, 2023년에 개관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

행복청은 어린이박물관 전시공간을 상설전시실 4개와 기획전시실 1개로 구성할 계획이다.

‘상설전시실’은 △숲속놀이터 △지구마을 놀이터 △도시놀이터 △우리문화 놀이터 등으로 구성되며, 각 전시공간은 어린이들의 발달단계에 맞춰 자유롭게 학습하고 체험할 수 있도록 꾸며진다.

‘기획전시실’은 동물들의 생태와 환경이라는 주제로 행복도시에 살고 있는 금개구리와 대모잠자리, 미호종개, 흰수마자 등을 체험 가능한 모형이나 영상 등으로 제작해 전시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