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중동 중앙·지방정부와 교류 협력 추진
충남도, 중동 중앙·지방정부와 교류 협력 추진
  • 차순우 기자
  • 승인 2019.12.02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승조 지사, 현지 방문 행사 참석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남도가 도정 사상 처음으로 중동지역 국가 중앙·지방정부와 교류 물꼬를 트며, 지난해 말레이시아, 올해 인도네시아에 이어 지방외교 다변화를 모색한다.

양승조 지사는 2일 3박 5일 일정으로 바레인왕국과 아랍에미리트연합국 출장길에 올랐다.

이번 출장은 △중동시장 개척 △중앙·지방정부 교류·협력 추진 △도내 및 바레인 대학병원 간 교류·협력 등을 위해 준비했다.

양 지사의 중동 출장은 바레인 중앙정부 기구인 국가보건최고위원회(SCH)의 초청에 따른 것이어서 의미가 남다르다.

중동 출장을 일정별로 보면, 출국 이틀째인 3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서 열리는 ‘중동 유기농 및 천연제품 박람회’를 먼저 참관한 뒤 바레인으로 이동한다.

출장 사흘째인 4일에는 바레인 수도주인 마나마에서 열리는 ‘공동학습네트워크(JLN)’ 세계대회 오프닝 행사에 참석한다.

이어 히스함 빈 압둘라만 빈 모하메드 알 칼리파 마나마 주지사와 간담회를 갖고, 양 지역 간 교류·협력 의향을 확인한 뒤 세부 추진 방안을 논의한다.

간담회 후 양 지사는 샤이크 모하메드 빈 압둘라 알 칼리파 SCH 의장과 마리암 아드 비 알 할라마 의료규제청(NHRA) 최고경영자와 대화를 나누며, 도내 보건·의료 기업들의 중동 진출 방안을 모색한다.

바레인 보건·의료 최고위 인사들과의 간담을 마친 뒤에는 ‘바레인 건강보험시스템 구축 완료 기념행사’에 참석한다.

바레인 건강보험시스템은 우리나라 건보시스템을 받아들이며 구축한 것으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 시절 양 지사가 이를 뒷받침했다.

중동 출장 4일째인 5일에는 천안 단국대병원 대표와 바레인 무하라크 지역에 위치한 킹하마드대학병원(KHUH)을 방문, 교류 의향서를 체결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