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상공인 활력 제고와 조직 융합에 최선”
“소상공인 활력 제고와 조직 융합에 최선”
  • 이우찬 기자
  • 승인 2019.12.02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선국 충북중기청장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충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 박선국(56·사진) 신임 청장이 3일 취임식을 시작으로 본격 업무에 돌입한다.

박 신임 청장은 1989년 공직에 입문해 중소기업청 정보화지원과, 국제협력과, 대전충남중기청 창업성장지원과장, 인천중기청장, 중소벤처기업부 소상공인지원과장 등을 지냈다.

지역중소기업의 육성을 위한 기획과 집행의 균형감 있는 정책역량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박 청장은 중소기업 정책 수립 전문가로 정평이 나 있다.

박 청장은 “외부적으로는 지역 내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의 활력 제고와 내부적으로는 조직의 융합과 발전에 크게 이바지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