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사과 수확체험 ‘인기만점’…신청자 3400명 조기 마감
보은사과 수확체험 ‘인기만점’…신청자 3400명 조기 마감
  • 황의택 기자
  • 승인 2019.10.14 19: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충북도 농특산물 판매활성화 부문 최우수 축제인 ‘보은대추축제’가 한창인 가운데 가을의 풍성함과 화려한 색채를 즐기며 농촌체험 여행을 할 수 있는‘보은사과 수확체험’ 행사에 많은 관람객들이 몰리고 있다.(사진)

군은 사과 수확체험행사를 신개울 농장을 비롯한 보은군내 6개 사과체험농장에서 지난 11일부터 오는 20일까지 10일간 진행하고 있다.

이번 체험행사는 사전 예약된 단체와 가족단위 신청자 3천400여명이 일찌감치 마감되면서 성황이 예정됐다.

사과따기 체험행사에 참여한 조을상(공주시) 씨는 “단풍이 곱게 물들어 가고 풍요로운 황금들녘이 아름답게 펼쳐진 풍경을 보며, 보은황토사과 체험농장에서 보은사과를 직접 따보고, 맛볼 수 있는 색다른 경험을 했다”며 “내년에도 참여 하겠다”고 말했다.

신희윤 특화작목팀장은 “속리산자락 보은에서 자란 보은사과는 맛과 향이 뛰어나고 당도가 높기로 유명한데 특히 금년에는 냉해피해, 태풍 등 기상이변의 어려움을 극복하고 결실을 맺어준 소중한 과실이기에 더욱 더 보석 같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보은대추축제장 내 사과 전시관에 사과 품종별 100점을 전시해 축제장을 찾은 도시 소비자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맛좋은 보은사과 직거래 행사 개최로 축제장을 찾은 소비자들에게 큰 만족을 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