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서스가루 추천과염증완화,항상화성분’ 많은 연예인의 다이어트 성공기에 함께한 식품으로 화제가 되기도하는
‘시서스가루 추천과염증완화,항상화성분’ 많은 연예인의 다이어트 성공기에 함께한 식품으로 화제가 되기도하는
  • 온라인뉴스팀01 기자
  • 승인 2019.10.10 02: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서스가루

[충청매일=온라인뉴스팀01] 시서스는 많은 연예인의 다이어트 성공기에 함께한 식품으로 화제가 되기도하는 식품이다. 혈관, 관절, 건강까지 풍부한 항산화성분 함유와 함께 식욕을 잡고 이소람레틴이 풍부한 시서스를 선택해 다이어트에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

가루, 시서스분말, 알약등 다양한 형태로 섭취할 수 있지만 단독섭취하기 보다는 비타민과 같은 다양한 활성물질과 결합된 정제(알약)형태 섭취를 권장한다. 다양한 항산화 성분이 결합된 보조제를 섭취하면 더 강화된 효과를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시서스가루 보다는 알약을 추천한다. 하루 섭취 권장량은 300mg로 심각한 부작용이 보고되지 않은 원료로, 크게 걱정할 필요는 없지만, 과다섭취시 설사, 복통을 유발할 수 있다. 또한 임신중이거나, 특이체질, 알레르기 심한 경우 전문의와 상의가 필요하다.

시서스는 아열대/열대 지방(인도나 말레이시아 등)에서 자라는 식물로 주요 성분으로 손꼽히는 것이 바로 퀘르세틴, 이소람네틴 성분 이다. 이 성분이 지방을 흡수하는 것을 훼방하는 역할을 한다. 즉, 식사를 하고 난 뒤 시서스가 지방으로 빠지는 것을 막아주는 것이다. 무엇보다 가짜 배고픔을 방지해주는 멋진 효과가 있다. 그외에도 좋은 건강 효과들이 있는데, 항암, 항염, 혈관 건강에도 좋다. 따라서 동맥경화나 뇌졸중 등의 위험으로부터 예방이 된다. 피로회복에도 좋고, 잠이 잘 오지 않는 불면증이 있는 사람이라면 도움이 될 수 있다. 다만, 이런 모든 것들이 정확히 과학적으로 밝혀진게 아니니, 이걸 치료제 용도로 활용하는 것은 절대 안된다. 이미 병이 있는 사람이라면 반드시 주치의와 먼저 상의하는 것이 순서이다.

가루로 섭취하며 보통 차로 마시기도 하고, 음식에 가루를 뿌린 뒤 먹은 듯, 먹지 않은 듯 활용하기도 한다. 그냥 가볍게 물에 타서 마셔도 되고, 하루에 2스푼(티스푼) 정도로 용량을 지켜주는게 좋다. 대부분 직접 가루를 공수하는게 아니라, 제품으로 구매하니 정해져 있는 용법/용량을 지키면 된다. 가루가 불편한 분이라면 환으로 먹는 것도 방법이다.

연구결과 입이 마르고 잠을 자지 못하는 등의 부작용이 발견된 바가 있지만 시서스를 연구한 것은 많지 않으니 긴 기간동안 복용한다면 주의하는 것이좋다. 수유부나 임산부, 어린이라면 시서스 섭취시 주의사항을 잘 숙지하고 먹어햐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