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범덕 청주시장, 예산 편성 준비 철저 주문
한범덕 청주시장, 예산 편성 준비 철저 주문
  • 이대익 기자
  • 승인 2019.09.16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한범덕 충북 청주시장이 16일 내년도 예산편성 준비 철저 등을 주문했다.

한 시장은 이날 시청 소회의실에서 열린 주간업무 보고회에서 “내년도 예산편성 작업이 시작됐다”면서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노후 상수도관 교체사업, 복지 분야 등에 상당한 재원이 투입돼야 하는데 미·중간, 한·일간 무역전쟁 등의 여파로 내년도 예산 추계가 그리 좋지 않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우리가 추진해야 될 사업들을 시민들에게 적극적으로 알려서 시정이 원활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부서별로 세밀하게 예산편성 준비를 해 나가달라”고 지시했다.

또 “예산과는 ‘최대 보존 최소 개발’이라는 원칙하에 SOC(사회간접자본)와 장기미집행 도시계획시설, 노후 상수도관 교체 등을 위한 재원이 확보될 수 있도록 지방채 발행 등 최선의 예산 확보 방책을 세워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 시장은 미세먼지와 관련, “시 북부권에 폐기물 소각시설이 몰려 있어 북이면 지역의 건강역학조사가 실시되는 등 여러 가지 미세먼지 관련 문제가 제기되고 있다”며 “시민들에게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도록 해당 부서에서는 미세먼지에 대한 대책을 수립하고 미세먼지 관련 국비 예산 편성 추이를 지켜보며 그에 맞는 대책을 수립해 달라”고 주문했다.

특히 “시 스스로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친환경 자동차 구입비 지원, 대중교통이용 활성화, 도시숲 조성 등을 노력해주고 쓰레기 배출량을 줄이는 시민운동방안도 마련해 달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